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2023.03.23(목) 16:21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목포시내버스 공공성 강화 범시민대책위 주치로 토론회 개최
2023. 02.08(수) 19:35

목포시내버스 공공성 강화 범시민대책위 주치로 토론회가 열렷다.

시내버스를 시민의 품으로 돌리기 위한 강의와 시민 토론회는 2월 8일 오후 1시 30분 오거리 문화센터에서 목포시민, 목포시의회 의원, 목포시 안전건설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토론회는 목포시내버스의 해결 쟁점과 대안에 대한 강의로 시작하여 김상철 공공교통 네트위크 정책위원장의 발제와 질의 응답으로 진행되었다.

김상철 정책 위원장은 ‘전례가 없는 장기화되는 버스 중단 사태에 현실적이고 근본적인 대책이 시급하게 마련되어야 하며, 목포시 집행부에 버스 회사의 CNG 가스 공급 문제 해결, 운수사업법상의 사업권 취소의 법적 근거’ 등을 제시하며, 목포시의 시민을 위해 정치적 결단을 요구하였다.

토론회에서 시민들은 당진시, 울산시, 제주시 등 타 지자체에서도 비슷한 버스 문제가 발생하고 있어 어떻게 해결되고 있는지를 알아보고, 민영제, 준공영제, 완전공영제의 시내버스 운영체계 방식에 따른 표준 운송 원가 분석이 완전 공영제로 운영할 때 민영제나 준공영제 운영 체계보다 30%에서 50% 적게 표준운송원가가 낮춰진 것을 비교 분석 자료를 통해 확인하였다.

또한, 공론의 장에서 최송춘 범시민대책위 상임대표는 ‘항간에 떠도는 기업 회생은 태원 유진 버스가 심각한 자본 잠식 상태이기에 회생 이후에도 별다른 개선의 가능성이 없다고 보이며, 회생 후 구조조정 등으로 노선 축소로 시민의 혈세는 계속 쏟아 부으면서 시민의 불편은 가중시키는 것에 불과한 것이다. 목포시는 완정공영제로 가기위한 시민대책위와의 폭넓은 협의체 구성을 요구’하였다.

시내버스를 시민의 것으로 하기 위한 시민 공론의 장 답게 시민들의 열띤 호응과 질의 응답으로 목포시내버스 운영 체계의 장기적 비젼을 알아보는 자리가 되었다.
서부권 서은철 기자 sec7724@naver.com        서부권 서은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DBS 광주동아방송 : 주소·발행소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 1040 등록번호: 광주 아-00105 등록일:2012년 4월 5일 발행·편집인 : 오동식 편집인:추교등

DBS 광주동아방송.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85-0774 팩스 : 062)385-5123이메일 : dbskjtv@kakao.com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추교등

< DBS광주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