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2023.10.01(일) 08:15
논설
시사평론
동아칼럼
기자수첩
포토
사람들
기고
최종호의 세상보기
전체 포토

어린이 당 섭취 줄이기 올바른 음료수 선택부터
2017. 09.01(금) 20:05

고상희 여수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장
남녀노소 불문하고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맛이 있다면 단맛일 것이다. 그러나 달콤한 맛을 내는 당류의 과다 섭취로 발생하는 당뇨, 비만, 충치 등 부작용들도 만만치 않다.

보건복지부는 ‘2015년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을 통해 당류의 섭취기준을 설정했다. 이 기준은 총 당류 섭취량은 총 에너지섭취량의 10~20%(50~100g), 설탕·액상과당·물엿 등 첨가당은 1일 섭취열량(표준열량 2000㎉ 기준)의 10%를 넘지 않도록 제안하고 있다.

특히 단맛을 좋아하는 어린이의 당류 섭취를 관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지난 2013년 어린이·청소년의 당류 섭취량이 기준치를 이미 초과했다는 발표도 있다. 만 3~5세 영유아의 당 섭취량은 35g을 넘지 않는 게 바람직하다.

건강한 음료수를 선택하는 것은 어린이의 당류 섭취를 줄이는데 좋은 방안이다.

소비자문제연구소 컨슈머리서치의 조사결과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어린이 음료수 40개 제품의 당 함량은 한 병당 평균 12.7g로 나타났다. 이 양은 어린이 하루 섭취 권고기준의 삼분의 일이다. 100㎖당 당 함량이 22g로 콜라(100㎖당 11g) 보다도 당이 많이 함유된 음료수도 있다.

음료수의 주요 목적은 신체 내 수분 공급이다. 이 기능을 잘 수행하는 것은 역시 물이다.

어린이들이 깨끗한 생수뿐만 아니라 보리차·옥수수차 등 수분과 각종 미네랄, 수용성 영양소가 함유된 물과 가까워지도록 하자. 당 섭취를 줄이는 것과 건강한 수분 섭취 두 가지 다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다.
여수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장 고상희

DBS 광주동아방송 : 주소·발행소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 1040 등록번호: 광주 아-00105 등록일:2012년 4월 5일 발행·편집인 : 오동식 편집인:추교등

DBS 광주동아방송.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85-0774 팩스 : 062)385-5123이메일 : dbskjtv@kakao.com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추교등

< DBS광주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