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2021.09.27(월) 17:15
전체기사
정치
행정/자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스포츠
종합
환경/건강
기업 탐방

2021 동아시아 문화도시 한.중.일 예술가 교류전

순천만, 동아시아를 품다…동아시아, 평화의 조각
8. 7 – 8. 20 (한국) 조강훈아트스튜디오, 다다갤러리, 작업실의 오후
9. 30- 10. 8 (중국) 중국 심양시 랴오닝대학교 문학원 미술관
2021. 08.11(수) 17:34

2021년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지정된 한.중.일 3국의 도시 중 한 곳인 순천시에서 8월7일부터 8월 20일까지 “순천만, 동아시아를 품다”. 라는 주제로 조강훈아트스튜디오, 다다갤러리, 작업실의 오후에서 3국의 교류전이 진행된다.

이번 교류전은 순천시 창작예술촌 조강훈 아트스튜디오와 중국의 랴오닝대학교 서화연구원에서 공동 기획한 국제교류전으로 1차 전시는 순천 문화의 거리에서 시작하였다.

국제교류전이라 운송 편의상 부득이 평면 작품 80여점을 전시하였는데 중국화, 수묵, 유화, 수채화, 설치작품을 아우르는 다양한 장르로 구성하였으며 전시 공간을 확장하여, 문화의 거리 세 곳을 연결하여 각 공간의 특성에 맞게 잘 정돈된 디스플레이가 돋보이는게 특징이다.

2차 전시는 9월 30일부터 10. 10일까지 중국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동아시아 한.중.일 3국의 예술가들이 개개인의 삶과 도시가 간직한 기억을 돌아보고, 창의적이고 지속가능한 미래와, 지구환경에 대한 작가로서의 의무와 개념정립, 도시문화에 대한 탐색 등을 이끌어 내고자 노력하였다.

전시서문을 쓴 랴오닝대학교 서화연구원장인 장펑(張鵬)교수는 이 시대 사람들과 도시가 당면한 문화적인 과제는 무엇이며, 오늘을 살아가는 각 도시민들의 생생한 호흡을 표현하고 전달하는 문화 매개자로서 예술가의 역할을 강조하는 전시를 추구하였으며, 도시와 인간의 관계를 동반자의 관계로 설정하면서 인간의 삶에서 발생하는 모든 상황이 도시에 반영되기 때문이라 했다.

전시기획 관계자(임지인 화백) 에 따르면 문화는 한 도시의 특별한 자원이며 도시화와 함께 더 많은 사람이 도시로 진출하고 도시개발에서 독창성과 그 도시만의 캐릭터의 필요성이 부각되는 요즈음 문화는 그 자체의 특성도 중요하지만, 무시할 수 없는 문화적 책임을 갖고 있으므로 문화도시는 무엇인지, 도시는 왜 기억이 필요한지, 기억이 있는 도시란 무슨 의미인지에 대한 예술가들의 진지한 고민과 토론의 장이 되는 기회를 만들고자 했다는 것이다.

또한 이 전시회를 계기로 언어와 형식의 경계를 깨뜨리고 경계인의 시각으로부터 동아시아의 평화와 문화적 다양성과 멀티 미디어와 온라인 등 첨단 수단을 통하여 예술가간 대화와 이해의 폭을 넓히는 계기기 되었으면 하는 바램응 담아 2021동아시아 문화도시 한. 중. 일 교류전의 성공적인 개최로 미술계의 잔치를 넘어 동아시아 문화예술의 교류를 위한 중요한 교두보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는 기획자들의 의지도 담겨져 있다고 하였다.
동부권 김선일 기자 dbskj@hanmail.net        동부권 김선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DBS 광주동아방송 : 주소·발행소 :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 1040 등록번호: 광주 아-00105 등록일:2012년 4월 5일 발행·편집인 : 오동식 편집인:추교등

DBS 광주동아방송.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85-0774 팩스 : 062)432-9169이메일 : dbskj@hanmail.net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추교등

< DBS광주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